사진제공: 쥬비스다이어트 에이치오이엔티

사진제공: 쥬비스다이어트 에이치오이엔티

2003년 Break Away(브레이크 어웨이)로 데뷔하며 압도적인 가창력과 호소력 짙은 보이스, 완벽한 하모니로 데뷔와 동시에 큰 인기를 끌었던 4인조 보컬 그룹 빅마마가 9년이라는 공백을 깨고 오는 6월 24일 원년 멤버 4명이 모두 모인 완전체로 컴백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빅마마의 컴백 소식으로 인해 그녀들을 기다려 온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는 가운데 33kg을 감량하며 데뷔때의 모습을 전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달라진 이영현의 모습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영현은 결혼 후 5년만에 첫 아이를 임신 후 비만으로 인한 임신성 당뇨 진단을 받고 힘든 시기를 경험해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지난해 9월 95kg의 체중에서 62kg까지 무려 33kg을 감량하며 다이어트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현은 “어렸을 때부터 한번도 날씬해 본적이 없어 항상 다이어트를 반복했지만 요요가 오는게 가장 큰 문제였는데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서 다이어트를 하니 9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요요가 오지 않고 유지 할 수 있는게 너무 신기했다”고 전하며 “저처럼 육아와 일을 병행하는 워킹맘들은 항상 시간이 없어 다이어트를 하기 어려운데 관리 시간도 길지 않고 편하게 누워서 관리를 받을 수 있어서 처음으로 다이어트가 쉽다는 생각을 했다”고 전했다.

33kg 감량 후 지난 4월 솔로 신곡 ‘내게 올래’를 발표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오는 24일 9년만에 빅마마 컴백을 통해 다시 한번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인 이영현은 “많이 기다려 준 팬분들에게 너무 감사하고 이렇게 달라진 모습으로 인사를 드릴 수 있어서 너무 설렌다. 체중 감량 후에는 건강도 좋아지고 삶에 에너지도 넘쳐 많은 활동을 통해서 팬분들께 인사를 드릴 수 있게 된 것 같다. 앞으로도 꾸준한 관리를 통해 건강해진 모습을 잘 유지해서 기다려 준 팬분들에게 더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9년만에 돌아오는 빅마마의 신곡은 오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