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코로나에서 소개팅 가능"…디스커버리-LG헬로비전 오늘 공개
'골라자봐' 강호동 "비연예인과 캠핑하며 지혜 배워"

'야외 버라이어티' 하면 역시 강호동이다.

오랜 시간 다양한 여행 예능에서 체력과 진행능력을 과시해온 강호동이 이번에는 비연예인들과 함께 캠핑에 도전한다.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와 LG헬로비전이 16일 처음 공개할 예능 '호동's 캠핑존-골라자봐'는 자연 속에서 '촌장' 강호동을 중심으로 '먹존', '팅존', '생존' 3개 캠핑존을 운영하며 연예인들과 비연예인들이 어우러지는 과정을 담는다.

강호동은 이날 열린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이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배경에 대해 "개인적으로 여행을 좋아한다.

여행을 통해서 사는 법을 배우지 않느냐"며 "여행의 기억을 떠올려보면 그곳에서 먹었던 음식, 경치 다 기억에 남지만 가장 강렬한 건 그곳에서 만난 사람"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골라자봐'는 비연예인 출연자들의 이야기가 상당히 매력적이다.

살아가는 지혜를 배우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그는 그러면서 "나는 관리인을 맡게 됐다.

뭐든지 처음에는 낯설다.

돕는 재미로 잘 견디고 있다"고 말했다.

이 프로그램에는 강호동 외에 이상민, 홍현희, 양세찬, 조재윤도 출연한다.

이상민은 요리 실력을 '먹존'에서 뽐내고, 비연예인 출연자들의 러브라인을 형성해줄 '팅존' 지기로는 홍현희-양세찬이 나선다.

'생존' 지기는 조재윤이 맡았다.

'대세' 홍현희는 "처음부터 (커플 매칭에서) 좋은 성적이 나왔다.

양세찬 씨와 제게 '0커플'은 없다.

매번 커플이 탄생한다"며 "요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소개팅, 미팅이 다 끊겼다는데 여기선 가능하다"고 자신했다.

홍현희는 그러면서 "결혼하고 나서 외박할 기회가 이 프로그램뿐이다.

방송을 기다린다.

커플을 매칭해주면서 나도 설레고 즐겁다"고 덧붙였다.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오늘 오후 8시, LG헬로비전 오후 5시 공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