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사진=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브레이브걸스 (사진=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역주행 돌풍의 주인공 브레이브걸스가 17일 신곡 ‘치맛바람 (Chi Mat Ba Ram)’ 컴백과 동시에 멜론 스테이션에 출격한다.

이날 브레이브걸스는 K-POP 대표 아티스트가 직접 출연하는 뮤직토크쇼 멜론스테이션 프로그램 ‘오늘음악’에 출연해 다섯 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에 관한 이야기부터 멤버 개개인의 일상에 관한 이야기까지 공개하며 다양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브레이브걸스는 앞서 지난 4월 ‘롤린(Rollin’)’으로 역주행 돌풍의 중심에 선 이후 ‘오늘음악’에 출연한 바 있다. 당시 멤버들은 역주행 소감과 일상 공개 등 허심탄회한 이야기들을 털어놓으며 큰 화제를 모았다.

이번에도 브레이브걸스는 ‘롤린(Rollin’)’으로 데뷔 후 첫 1위를 차지한 후 첫 번째 컴백인 만큼 ‘익명으로 쓰는 감동의 롤링페이퍼’, ‘서머퀸 브레이브걸스의 여름 전용 플레이리스트’ 등을 특별히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브레이브걸스는 17일 오후 6시 뜨거운 여름을 겨냥해 다섯 번째 미니 앨범 ‘Summer Queen’을 발표한다. 타이틀 곡 ‘치맛바람 (Chi Mat Ba Ram)’은 여름에 어울리는 트로피컬 하우스 기반의 댄스 곡으로 인트로부터 시작되는 시원한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를 특징으로 한다.

‘오늘음악’은 아이돌부터 실력파 싱어송라이터까지 다양한 뮤지션이 직접 DJ가 되어 진행하는 멜론스테이션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신보 발매 당일 아티스트가 직접 출연해 신곡 설명과 근황 토크 등을 전해 유저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멜론 스테이션은 아티스트가 직접 진행하는 오디오 콘텐츠로 박선영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영화& 박선영입니다’, 매월 가요계의 유망주로 선정된 아티스트가 직접 방송하는 ‘이 달의 루키’, 정기고의 ‘SOULBY SEL’, 바리톤 정경의 ‘브라보 클래식’, 뽀로로의 ‘뽈륨을 높여요’, ‘멜론 트롯쇼’, 멜론에서 즐기는 특별한 책방 ‘브런치 라디오’ 등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콘텐츠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