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하이브 팬플랫폼 위버스 합류…YG 가수 두번째

보이그룹 아이콘이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로는 두 번째로 하이브가 만든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에 합류한다.

YG엔터테인먼트는 아이콘이 이달 21일 정오 위버스에 커뮤니티를 개설한다고 14일 밝혔다.

YG 아티스트가 위버스에 합류한 것은 지난 3월 커뮤니티를 연 신인 보이그룹 트레저 이후 두 번째다.

YG와 하이브(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월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플랫폼·유통·콘텐츠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YG 자회사 YG플러스가 빅히트 소속 가수의 음반·음원을 유통하고, YG는 위버스를 통해 아티스트 글로벌 멤버십 사업을 전개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트레저를 시작으로 YG 가수들이 위버스에 합류하고 있다.

2015년 '취향저격'으로 데뷔한 아이콘은 '사랑을 했다', '죽겠다' 등 다수 히트곡을 배출했으며 최근에는 엠넷 보이그룹 경연 프로그램 '킹덤 : 레전더리 워'에 참가해 자유로운 무대매너를 뽐냈다.

YG는 최근 유튜브 등 SNS 채널에 아이콘의 '킹덤' 비하인드 콘텐츠를 공개 중으로, 앞으로는 위버스에서 선공개될 예정이다.

위버스는 하이브 자회사 위버스컴퍼니가 운영하는 팬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다양한 국내외 아티스트가 커뮤니티를 갖고 있다.

이날도 걸그룹 에버글로우가 새로 둥지를 틀었다.

YG의 위버스 합류는 국내 또다른 대형 기획사와 손을 잡았다는 점에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