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퀴 달린 집2'(사진=tvN)

'바퀴 달린 집2'(사진=tvN)


'바퀴 달린 집2' 성동일, 김희원이 윤아에게 팬심을 드러냈다.

28일에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2' 에서는 성동일과 김희원, 임시완이 지리산 캠핑장으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시완의 손님으로 임윤아가 방문하기로 했고, 이내 성동일과 김희원은 들뜨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임윤아와 임시완과의 통화를 엿듣게 든 성동일은 "임윤아를 얼마 만에 보는 거냐"라며 "말을 되게 예쁘게 하는 것 같다"라며 설레어했다.

특히 성동일과 김희원은 캠핑장에 도착하자마자 선크림을 덕지덕지 발랐다. 윤아의 방문이 가까워 오자 성동일은 마음이 급해져 "빨리 준비하자"라고 말했고, 이에 김희원은 "그래서 바르는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