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음문석이 빵 터지는 캠핑 데이를 즐긴다.

2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54회에서는 초특급 게스트 서인국, 이수혁 등이 함께 한 음문석의 웃음 만발 캠핑 데이가 그려진다.

이날 음문석은 서인국, 이수혁, 배다빈을 캠핑카로 초대한다. 이어 음문석은 '음셰프'로 야심차게 변신, 치즈 닭발과 수육 요리에 나선다. 보기만 해도 먹음직스러운 음식에 캠핑의 분위기는 한껏 물이 오른다. 게스트들은 음문석 표 캠핑 요리를 맛본 뒤 "진짜 맛있다"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화기애애하던 분위기도 잠시. 이내 음문석은 궁지에 몰려 진땀을 흘렸다고 한다. 어찌할 바를 모르고 당황하는가 하면, 느닷없이 욱하는 모습으로 캠핑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이에 게스트들은 음문석에게 "형~솔직히 귀찮지?"라고 돌직구 질문을 던져 웃음을 자아낸다. 과연 음문석의 캠핑장엔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일까.

그런가 하면 이날 음문석과 이수혁은 마치 톰과 제리를 보는 듯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준다. 특히 이수혁은 "오늘 스케줄 문자 보고 깜짝 놀랐다. 이런 문자는 처음"이라고 전해 캠핑의 정체(?)에 궁금증을 더한다.

과연 음문석의 캠핑 데이는 무사히 끝날 수 있을지. 초특급 게스트들과 함께 한 웃음과 흥 넘치는 캠핑의 전말은 22일 토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5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