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영 (사진=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

이혜영 (사진=블루드래곤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혜영이 영화 ‘해피 뉴 이어’에 합류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해피 뉴 이어’는 저마다의 사연을 안고 호텔 ‘엠로스’를 찾은 사람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만의 인연을 만들어가는 이야기. 대체불가의 연기파 배우 이혜영이 출연을 결정 지으며 극의 무게 중심을 탄탄히 잡을 예정이다.

이혜영은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교포 사업가로 분한다. 딸의 결혼식에 참석하기 위해 귀국한 후, 호텔 ‘엠로스’ 간판 도어맨으로 분한 정진영을 만나면서 40년 전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하는 인물이다. 이혜영만의 탁월한 캐릭터 해석으로 설렘과 애틋함을 전하는 황혼의 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혜영은 압도적인 카리스마와 독보적인 매력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아 온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이다. 데뷔 이후 탄탄한 연기력과 매혹적인 목소리, 그리고 이혜영만의 아우라로 영화와 연극 등 활동한 분야 모두에서 상을 휩쓸며 레전드 커리어를 쌓아왔다.

2018년 tvN ‘마더’를 통해 7년 만에 드라마로 돌아온 이혜영은 공백이 무색하게도 가슴 절절한 모성애로 뇌리에 깊이 박히는 강렬한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이후 최근 크랭크업한 영화 ‘앵커’까지 이혜영은 영화, 드라마, 연극 무대를 종횡무진 오가는 열일 행보를 선보이며 원숙한 연기력과 묵직한 존재감으로 대중들의 신뢰를 얻고 있다.

한편 지난 4월 19일 첫 촬영에 돌입한 영화 ‘해피 뉴 이어’는 애틋한 감성과 아름다운 영상미로 로맨스 영화의 레전드로 불리는 ‘엽기적인 그녀’, ‘클래식’을 만든 곽재용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한지민, 이동욱, 강하늘, 임윤아, 원진아, 김영광, 서강준, 이광수, 고성희, 이진욱, 이규형, 조준영, 원지안 그리고 이혜영, 정진영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는 배우들의 출연을 확정해 많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