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앨범 '맛' 판매량 101만장 돌파
올해 발매된 앨범 중 최고 첫 주 판매량
그룹 NCT DREA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DREA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NCT DREAM이 첫 밀리언셀러에 등극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10일 발매된 NCT DREAM 첫 정규 앨범 '맛(Hot Sauce)'은 출시 일주일만에 한터차트 집계 기준 101만766장의 판매고를 기록, 올해 발매된 앨범 중 첫 주 음반 판매량 최고 수치를 기록하며 밀리언셀러에 등극했다.

이는 NCT DREAM의 데뷔 첫 밀리언셀러 기록이자, 지난해 밀리언셀러에 오른 NCT 127 정규 2집 'NCT #127 네오 존(Neo Zone)'과 더블 밀리언셀러에 오른 NCT 정규 2집 'NCT – The 2nd Album 레조넌스(RESONANCE)'에 이은 세 번째 밀리언셀러 기록으로 NCT의 막강 브랜드 파워를 실감케 한다.

NCT DREAM은 이번 앨범으로 컴백과 동시에 국내 음원 및 음반 차트 1위는 물론,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37개 지역 1위, 중국 QQ뮤직과 쿠거우뮤직, 쿠워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 일본 라인 뮤직 앨범 TOP100 차트 1위, 일본 라쿠텐 뮤직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한 관심을 얻었다.

더불어 이번 앨범은 17일 발표된 한터차트, 신나라레코드, 핫트랙스, 예스24, 교보문고 등 각종 음반 차트에서도 주간 1위를 석권, NCT DREAM의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확인시켜 주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