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카라’의 허영지가 아이돌의 획기적인(?) 연애법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한 시대를 풍미한 ‘세대별 걸 그룹’ 특집으로 샤크라 황보, 클레오 채은정, 티아라 큐리, 카라 허영지가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걸그룹 4명이 모인 만큼 ‘왕년’ 토크로 이야기꽃을 피웠는데. MC 김용만이 ”아이돌은 회사에서 엄격하게 관리를 하지 않나. 티아라는 신인 때 어떤 관리를 받았냐“며 묻자 큐리는 ”신인 때는 체중 관리를 받았고, 데뷔 하루 전날에는 휴대폰을 압수당했다“고 말했다.

이에 MC 김용만이 비밀연애를 단속하기 위해서 그런지 묻자 채은정은 ”휴대폰 없어도 연애 다 한다“며 솔직하게 답했는데. 황보는 ”멤버 중의 한 명은 휴대폰이 있어야 한다. 그 멤버에게 전화해서 서로 바꿔준다“며 선배 아이돌의 연애 방법 밝히면서도, ”물론 나는 아니었다“라며 바로 발뺌을 해 모두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허영지는 ”저 때는 휴대폰을 빼앗기면 MP3로 인터넷 와이파이를 연결해서 채팅할 수 있었다“며 획기적인 방법을 공개했다. 이에 황보와 채은정은 ”우리 때는 그런 게 없었다“며 왕언니들의 세월이 느껴지는 답변으로 폭소를 안겼다.

카라의 막내 허영지의 퀴즈 도전기는 12일 오후 8시 30분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