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3


배우 김서형, 이보영이 7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tvN 새 토일드라마 '마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했다.

'마인'은 세상의 편견에서 벗어나 진짜 나의 것을 찾아가는 강인한 여성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 '품위있는 그녀', '힘쎈여자 도봉순' 백미경 작가와 '좋아하면 울리는', '쌈, 마이웨이' 이나정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8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사진 = tvN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