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건강 체중 유지하기 위해 다이어트

서경석이 SNS 계정을 통해 7일 오전 팬들에게 즐거운 웃음을 선사했다.

서경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옷 정리하다 우연히 발견한 예전 바지 불과 1년 전에 이 바지를 입었다니 ㅠㅠ 다시 돌아가지 않으리” 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체중감량 전 자신이 입던 복장을 공개하며 놀라운 사이즈 변화를 자랑했다. 특히 베이지색 하의는 현재의 서경석의 상체정도의 사이즈로 엄청난 변화에 눈길을 끈다. 38사이즈의 바지도 입기 힘들 정도로 복부비만이 심했는데 이제는 32사이즈도 편하게 입을 정도로 달라졌다는 그의 말이 실감이 나는 사진이다.

서경석은 지난해 50세에는 더욱 건강관리에 신경을 써야한다고 다짐하고 전문가를 찾아가 감량을 했다고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22kg의 체중을 감량하는 성과를 올리고 11개월 동안 감량한 체중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서경석이다.

그는 “예전에는 체중이 많이 나가다 보니 조금만 움직여도 쉽게 피곤하고 에너지도 빨리 떨어졌는데 22kg을 감량한 후에는 에너지도 넘치고 모든 일에 자신감이 생기다 보니 예전보다 방송활동도 더 열심히 하게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곧 여름이라 다이어트를 계획하고 계신 분들이 많을텐데 무리하게 다이어트를 하는 것은 좋은 방법이 아니다. 예전에 나도 굶거나 무리하게 운동을 해서 체중 감량을 했지만 오히려 요요가 오면서 더 살이 쪘었다”며 “이번에는 내 몸에 필요한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하며 올바른 식생활습관을 지키는 건강한 방법으로 했더니 요요도 오지 않고 일상 생활을 하면서도 편하게 유지가 가능한 것 같다. 다이어트를 계획중이라면 꼭 건강한 방법으로 하길 권한다”며 다이어트를 준비중인 사람들에게 팁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와 ‘생방송 행복드림 로또 6/45’, ‘생활의 달인’, ‘유튜브 서경석 TV’ 등을 진행하고 있다.

김병두 기자 news@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