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사진=방송 화면 캡처)

'불타는 청춘'(사진=방송 화면 캡처)


터보 김정남이 3번 차인 경험담을 털어놨다.

4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박남정, 현진영, 터보 김정남이 청춘들의 여행에 합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정남은 청춘들의 연애사를 듣더니 "가수들은 자기 혼자 무대에 올라가는 거라 동시기에 활동해도 일이 없었다"라며 아쉬워했다. 또한 김정남은 과거 배우에게 고백했지만 3번을 차였던 경험담을 털어놨다.

이어 김정남은 "배우였다. 그 사람의 남자친구가 넘사벽이었다. 남자친구가 있는지를 몰랐다. 그땐 쉬쉬하고 만나니까"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정남이 "난 날파리, 그분은 송골매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