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숙의 같이삽시다 시즌3'(사진=KBS)

'박원숙의 같이삽시다 시즌3'(사진=KBS)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김청이 결혼 비하인드를 밝힌다.

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는 혜은이가 생애 첫 김밥 만들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같이 살아가는 삶의 가치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혜은이는 생애 첫 김밥 만들기에 도전했다. 혜은이의 첫 김밥을 먹던 중 자매들은 일만 하고 살았던 지난날을 추억했다. 그러던 중 결혼 얘기를 꺼내며 속풀이를 시작했다.

먼저 박원숙은 "난 미팅 처음하고 그냥 결혼했어"라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김청은 "난 제일 분해"라며 "겨우 몸만 나왔어"라고 결혼 3일 만에 혼자가 된 억울한 사연을 털어놨다. 김청이 털어놓은 결혼의 비하인드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3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