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


그룹 핫이슈가 지난 28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ISSUE MAKER’(이슈 메이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핫이슈는 홍승성 전 큐브엔터테인먼트 회장이 설립한 S2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그룹이다. JYP엔터테인먼트에서도 대표를 지낸 바 있는 홍승성 회장은 그간 포미닛, 비스트, 현아, 비투비, CLC, 펜타곤, (여자)아이들 등을 키운 엔터계 미다스의 손이다.

홍승성 회장이 이끄는 S2엔터의 1호 그룹으로 대중 앞에 서는 만큼, 그에 따른 책임감이나 부담감도 상당할 터. 형신은 "부담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다"면서 "하지만 회사에서 회장님은 물론 많은 분들이 도와줘서 우리는 무대를 준비하는 데에만 집중할 수 있었다. 1호 그룹이라는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좋은 출발이 되자는 마음으로 데뷔 준비를 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멤버들이 서로의 첫 인상에 대해 밝히던 중 다나는 "학교 축제 때 친구가 예쁘다고 했던 선배가 형신 언니였다. 그런데 언니가 우리 팀 멤버로 '짠' 하고 나타나서 놀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