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하늘의 별이 된 배우 천정하

배우 천정하가 27일 향년 52세로 세상을 떠났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으며 유족으로는 남편과 딸이 있다. 발인은 오는 30일 오전 7시며 장지는 벽제장-일산푸른솔이다.
[사진 = 사진공동취재단]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