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클라쓰 신성(사진=방송화면 캡처)

트로트 클라쓰 신성(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신성이 촉촉한 ‘가습기 보이스’로 일요일 단잠을 깨웠다.

신성은 25일 오전 9시 40분 방송된 여수 MBC ‘트로트 클라쓰’에 출연했다.

이날 신성은 여심을 사로잡은 훈훈한 비주얼과 함께 센스 만점의 입담을 발휘해내며 눈길을 끌었다.

특히 ‘얼레리 꼴레리’로 고퀄리티 무대를 꾸민 신성은 안정적인 라이브를 뽐내는 것은 물론 흥을 폭발시키는 라이브로 시청자를 매료시켰다.

이외에도 신성은 선물로 준비한 애장품 무릎 담요를 공개, 팬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는가 하면 유쾌한 토크로 웃음까지 선사했다.

신성은 앞으로도 다채로운 방송과 개인 유튜브 채널 뉴스타TV로 팬들을 찾을 예정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