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손절' 당했다는데"
가수 김종국과 방송인 하하/사진=tvN '온앤오프'

가수 김종국과 방송인 하하/사진=tvN '온앤오프'

방송인 하하가 가수 김종국의 엄청난 운동량에 놀라워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김종국에게 운동을 전수받는 성시경, 하하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종국은 "나는 무게로 기죽이는 사람은 아니다"라며 운동 전 잔뜩 겁먹은 하하와 성시경을 달래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하하는 "손흥민 선수가 종국이 형이랑 운동했을 때 기어나갔다는 이야기가 있다"며 "그때 '손절' 당했다는데"라고 폭로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이에 김종국은 "아니다. 연락은 한다"면서도 "운동은 정답이 없다. 하지만 잘못된 건 분명히 있다. 운동은 어떻게든 하면 되지만 다치게 하는 건 안된다. 난 오늘 그걸 잡아주겠다"고 말해 두 사람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온앤오프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