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문난 님과 함께'(사진=MBN)

'소문난 님과 함께'(사진=MBN)


남진이 전남 구례에서 103세 톱 모델 할머니의 장수 비결을 캔다.

21일 방송되는 MBN ‘소문난 님과 함께’에서는 남진, 장영란, 김준호가 유명 패션 잡지를 장식한 전남 구례의 모델 할머니를 만나 특별한 장수 비결을 전수 받는다.

이날 삼남매는 장수 고장인 구례군에서도 손꼽히는 장수 마을인 당촌마을에서 진귀한 풍경을 포착한다.

장수마을답게 어르신들의 연세가 80세를 훌쩍 넘는 것은 기본이고 나이가 믿어지지 않을 만큼 에너지가 넘쳐흘러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그중 103세의 최고령 할머니는 유명 패션 잡지에 반려견과 화보 사진을 찍은 톱 모델이라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단아하고 고운 한복 자태로 반려견과 함께 촬영한 화보를 본 삼남매는 할머니로부터 어떤 인생 이야기를 듣게 될지 기대가 모인다.

뿐만 아니라 103세 톱 모델 할머니의 하루 일과도 전격 공개, 백세 인생을 이룬 장수 밥상도 들여다볼 예정이다. 특히 할머니의 장수 비결을 엿볼 수 있는 식단에는 모두를 의아하게 만든 비밀이 담겨있어 흥미진진한 반전이 예고된다.

전남 구례의 소문난 님들과의 푸근하고 정겨운 만남은 21일 오후 11시 MBN 예능프로그램 ‘소문난 님과 함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