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킹’ 홍경인 (사진= MBN  제공)

‘보이스킹’ 홍경인 (사진= MBN 제공)


배우 홍경인이 ‘보이스킹’에서 반전 노래 실력을 공개한다.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은 단 하나의 왕좌를 차지하기 위한 남자 보컬들의 장르 초월 극한 서바이벌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지난 13일 첫 방송돼 화제를 모으며 ‘경연 끝판왕’의 등장을 알렸다.

이런 가운데 오늘(20일) 방송되는 ‘보이스킹’ 2회에서는 34년 차 배우 홍경인이 출격해, 연기력만큼이나 뛰어난 노래 실력을 선보인다.

특히 홍경인을 위해 초호화 응원단이 ‘보이스킹’에 총출동해 기를 불어넣었다고. 바로 ‘용띠클럽’ 절친들 배우 차태현, 장혁, 가수 홍경민이다. 장혁은 “저희 친구들 중 경인이가 노래를 제일 잘한다”는 칭찬으로, 차태현은 “경인이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는 응원으로 지원 사격을 했다고.

친구들의 지지를 받고 무대에 선 홍경인은 불꽃 연기를 선보인 후 감성적인 노래를 불러 심사위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한다. 남진은 홍경인의 반전 노래 실력에 깜짝 놀라며 “(가수) 데뷔하자” 러브콜을 보냈고, 김연자는 저음부터 고음까지 완벽한 그의 목소리에 반해 감탄을 표현했다는 후문.

과연 기대 이상의 무대를 펼친 홍경인의 노래는 어땠을까. 오늘(20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MBN ‘보이스킹’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