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브레이브걸스와 함께 역주행하며 8위
[시청자가 찜한 TV] 유재석-김태호와 음악…'놀면 뭐하니' 6위

유재석-김태호 PD 콤비, 그리고 음악이라는 조합은 이제 '필승 공식'처럼 보인다.

20일 CJ ENM이 발표한 4월 둘째 주(5~11일) 콘텐츠영향력평가지수(CPI·하단용어설명 참조) 집계에서 MBC TV 예능 '놀면 뭐하니?'가 전주보다 28계단 올라 6위에 진입했다.

CPI 지수는 238.5.
유재석은 최근 '유야호(野好)'라는 부캐(부캐릭터·제2의 자아를 뜻하는 신조어)를 내세워 'MSG워너비 발굴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2000년대를 풍미한 SG워너비 등 남성 보컬 계보를 이을 프로젝트 그룹을 선보이겠다는 야심 찬 기획이다.

유야호는 MSG워너비 면접부터 자타공인 '톱100귀'답게 놀라운 추리력을 발휘하며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도전자 역시 배우 박은석, 개그맨 김해준, 가수 케이윌과 김범수 등 면면이 화려해 듣는 즐거움과 보는 재미를 동시에 안겼다.

특히 지난주에는 MSG워너비의 롤모델이 될 SG워너비가 실제로 등장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김용준, 김진호, 이석훈이 직접 '완전체'로 등장해 전성기 시절 전국 행사를 다녔던 에피소드부터 히트곡 '라라라' 녹음 당일 합류한 이석훈과의 만남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들은 또 '타임리스', '살다가', '아리랑' 등 명곡을 연달아 들려주며 미니 콘서트를 선물했다.

싹쓰리부터 환불원정대, 그리고 아직은 베일에 가린 MSG워너비까지. 매번 '대박'을 터뜨렸던 '놀면 뭐하니?'의 음악 프로젝트가 이번에는 음악 시장에 어떤 충격파를 안길지 벌써 주목된다.

새 프로젝트에 힘입어 '놀면 뭐하니?'의 최근 시청률은 다시 10%대(닐슨코리아) 진입에 성공했다.

[시청자가 찜한 TV] 유재석-김태호와 음악…'놀면 뭐하니' 6위

한편, 군부대 행사를 통해 역주행 신화를 쓴 걸그룹 브레이브걸스의 등장에 힘입어 MBC TV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도 역주행에 성공했다.

CPI 지수는 235.5, 순위는 전주보다 16계단 뛰어오른 8위다.

4년 만에 빛을 보며 가장 바쁜 나날을 보내는 브레이브걸스는 자신들을 키운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와의 애틋한 사연으로 많은 시청자의 지지를 얻고 있다.

용감한 형제는 브레이브걸스의 슬럼프 시절 사비를 털어 멤버들에게 생활비를 지원하는 등 꿈을 잃지 않도록 격려했다.

다른 직업을 알아보며 행사를 근근이 이어오던 브레이브걸스는 최근 주요 음악 방송에서 1위를 차지하고 대세로 자리 잡으면서 드라마틱한 스토리로 예능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최근 '전참시'에서는 용감한 형제가 멤버들에게 명품백을 선물하는 모습이 담겨 주목받았다.

브레이브걸스의 활약 덕분에 '전참시' 시청률도 다시 6%대에 진입했다.

[시청자가 찜한 TV] 유재석-김태호와 음악…'놀면 뭐하니' 6위

☞ CPI 지수 =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케이블 등 29개 채널 프라임 시간대 방송 드라마, 연예·오락, 음악, 인포테인먼트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시청자 행동을 파악하는 지표. 방송통신위원회 방송콘텐츠가치정보분석시스템(RACOI)을 통해 주간 단위로 프로그램 관련 시청자 데이터(동영상 조회수, 게시글수, 댓글수)를 수집해 200점 기준 표준점수로 환산해 평균을 산출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