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선영, 15년째 선행 행보 이어가
청소년 재능 발전 위해 장학금 전달
안선영 기부 / 사진 = 한경DB

안선영 기부 / 사진 = 한경DB

방송인 안선영이 장애 청소년 재능 발전을 위해 장학금을 전달했다.

안선영은 지난 15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국장애인재단(이사장 이성규)를 방문해 장애 청소년 재능 발전을 위한 장학금 2000만원을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장애인재단에 따르면 안선영이 기부한 장학금은 한국장애인재단의 장애 청소년 장학사업 ‘봄꿈 프로젝트’의 기금으로 조성되어 문화, 예술 분야에 재능과 꿈이 있는 장애 청소년을 발굴 및 지원하게 된다. 장애 청소년 장학사업 ‘봄꿈 프로젝트’의 역대 장학생으로는 1대 신수성(발달장애, 회화), 2대 박진현(발달장애, 색소폰), 3대 이소정(시각장애, 보컬), 4대 신승민(발달장애, 피아노)가 있다.

이번에 기부된 장학금 2,000만원은 안선영이 2020년 한 해 동안 직접 기획해 진행한 온라인 러브바자 수익금과 온라인 애장품 경매 수익금이 더해진 금액이라 진정성을 더한다.

안선영은 2007년부터 기부를 목적으로 한 바자회 ‘러브바자’를 기획 및 운영해 현재까지 총 2억 2910만 1671원이 한부모 가정 지원 및 장애 청소년 장학 사업 등을 위해 기부해왔다.

특히 2014년 8월, 한국장애인재단 홍보대사로 위촉된 이후로는 한국장애인재단과 함께 러브바자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장애인 인식개선과 지원을 위한 다양한 행보를 통해 나눔을 몸소 실천 중이다.

안선영은 “장학생들이 자신의 재능 분야에서 전문가로 한걸음 성장하는 모습을 보며 뿌듯함을 느낀다”라며 “장애 청소년들이 문화, 예술 분양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꾸준하게 한국장애인재단과 함께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