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쥬 싱글 2집 오리콘 주간 차트 1위
두 작품 연속 발매 첫주 30만 포인트 돌파 기록
그룹 니쥬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니쥬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JYP 신인 니쥬(NiziU)가 일본 싱글 2집으로 오리콘 주간 차트 1위는 물론 '두 작품 연속 발매 첫 주 30만 포인트 돌파' 기록을 썼다.

13일 오전 오리콘은 "니쥬의 새 앨범 '테이크 어 픽처 / 팝핀 쉐이킹(Take a picture / Poppin' Shakin')'이 발매 첫 주 31만 7324포인트를 달성하며, 최신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2021.04.05~04.11 집계 기준)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 싱글은 7일 발표된 이후 6일~11일 자 오리콘 일간 싱글 차트 1위 자리를 지켰고, 기세를 몰아 주간 차트 1위에 성공했다. 특히 2020년 12월 정식 데뷔 싱글 '스텝 앤드 어 스텝(Step and a step)'에 이어 이번에도 발표 첫 주에만 30만 포인트를 넘겼다. 데뷔작부터 두 작품 연속으로 이 같은 성과를 달성한 것은 여성 가수 사상 두 번째 기록으로써 더욱 의미를 더한다.

앞서 더블 타이틀곡 중 하나인 '테이크 어 픽처'는 지난달 29일 선공개 이후 오리콘 주간 스트리밍 차트(2021년 3월 29일~4월 4일 집계)에서 재생 수 1251만 회를 돌파하며 해당 오리콘 차트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하는 영광을 안았다.

또한 빌보드 재팬, 라인 뮤직, 무모(mu-mo), 모라(mora) 등 주요 음원 사이트 주간 차트 1위를 석권하는 등 현지 가요계를 완벽 장악했고, 중국 QQ뮤직을 비롯해 태국, 필리핀 아이튠즈 등 해외 음원 차트에서 호성적을 거두며 글로벌 대세 걸그룹의 면모까지 뽐냈다.

신보는 니쥬가 데뷔 후 처음으로 더블 타이틀곡을 내세운 앨범으로, '테이크 어 픽처'는 JYP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 트리피(Trippy), 심은지 등 히트 메이커들이 의기투합해 완성했다. 이 곡은 정식 발매 전부터 일본 코카콜라 CF 음악으로 삽입돼 짜릿한 시너지를 발산했고, 후렴 가사 '1, 2, 3'에 맞춰 추는 넘버 댄스로 인기몰이 중이다. 또 다른 타이틀곡 '팝핀 쉐이킹' 역시 현지 최대 통신 기업 소프트뱅크의 새 프로젝트 광고에 쓰이며 일찍부터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니쥬는 프리 데뷔 디지털 앨범 '메이크 유 해피'와 동명 타이틀곡으로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랭킹 3관왕, 일본 여성 아티스트 사상 최초 1억 스트리밍 돌파 등 진기록을 남겼고 나아가 싱글 1집과 2집까지 모든 작품을 흥행시키며 저력을 입증했다.

이들은 광고계에서도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정식 데뷔 전 일본 코카콜라 모델로 발탁된 니쥬는 지난 3월 환타와도 협업한다고 알려 현지 팬들을 환호케 했다. 환타는 오는 19일 아홉 멤버의 사진을 담은 신제품 한정판 패키지 9종을 선보인다는 추가 컬래버레이션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