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재 /사진=로칼하이레코즈 제공

조우재 /사진=로칼하이레코즈 제공

싱어송라이터 조우재가 로칼하이레코즈(LOCALHIGH RECORDS)와 레이블 계약을 맺었다.

8일 로칼하이레코즈는 "싱어송라이터 조우재와 레이블 계약을 체결했다. 다양한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조우재는 가수 버둥과 신지훈의 프로듀서이자 에이트레인의 밴드 마스터, 나상현씨밴드와 헤이맨의 건반 멤버로 활약하는 등 음악씬에서 다채로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외에도 펜타 유스스타 동상과 유재하 음악경연대회 등에서 수상을 한 실력자 조우재는 고려대를 졸업, 서울대학교 음악오디오 연구실에서 석사과정을 진행 중으로 남다른 뇌섹남 면모도 자랑하고 있다.

엄친아의 조건을 두루 갖춘 조우재는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해 뛰어난 음악성을 드러내는가 하면, 조우재만의 감성을 대중에게 들려줄 예정이다.

조우재에게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로칼하이레코즈는 최근 안예은, 열두달, 노디시카, 루빈 등 많은 아티스트의 앨범을 발표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