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강유미 "안영미 질투했다" 고백
'라스' 강유미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라스' 강유미 / 사진 =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개그우먼 강유미가 MC 안영미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끈다.

3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전설의 19기' 특집으로 KBS 공채희극인 동기인 장동민, 강유미, 황현희, 정철규가 출연했다.

이날 강유미는 “과거 안영미가 오빠들도 귀엽다고 하고 남자분들한테 인기가 많았었다. 당시 라이벌로 생각했었다”고 털어놓으며 ‘개그콘서트’ 방송 직후 안영미의 방문자수 확인을 위해 미니홈피를 바로 접속했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강유미는 "안영미의 홈피 방문자 수가 나보다 3배 이상 많고, 군대 인기투표 순위권에 드는 안영미를 질투했었다"라며 질투를 내려놓은 계기에 대해 묻는 김구라에게 "성형 이후로 자신감이 생겼다"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하게 했다.

특히 강유미는 ‘GO GO 예술 속으로’ 코너가 인기를 끌자 수상을 욕심냈었으나 안영미만 신인상을 받아 질투가 극에 달했었다고. 그는 “너무 화가 나 속상해하고 있었는데 엄마가 영미가 수상소감에서 제 얘기를 많이 했다고 전해주더라. 그제서야 이 친구가 좋은 사람인거 같아 부끄러웠다”고 덧붙였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