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8년 만에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하는 유세윤이 컴백을 결정한 결정적인 이유를 들려줄 예정이어서 호기심을 유발한다. 또 유세윤은 '전설의 19기' 동기이자 '라디오스타' 한 식구가 된 안영미와 함께 '컴백 스페셜' 무대를 꾸미며 MC 복귀 신고식을 치른다.

유세윤의 ‘라디오스타’ 컴백을 축하하기 위해 축하 사절단이 뜬다. 개그계 황금 기수로 불리는 유세윤과 안영미의 동기 장동민, 강유미, 황현희, 정철규 4인이 출격해 동기사랑 나라사랑을 실천한다. ‘전설의 19기’ 4인은 ‘라디오스타’ 완전체 4MC와 함께 빅 웃음을 보장하는 '올(ALL) 개(그맨)' 특집을 꾸밀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오는 31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개그계 황금 기수로 불리는 유세윤, 안영미의 개그 동기 4명 장동민, 강유미, 황현희, 정철규(블랑카)와 함께하는 ‘전설의 19기’ 특집으로 꾸며진다.

'라디오스타'는 2019년 '라디오스타'의 터줏대감 윤종신이 떠난 후 18개월 동안 스페셜 MC 체제를 운영해왔다. 68명의 스페셜 MC가 빈자리를 채워온 가운데, 누가 '라디오스타'의 남은 한 자리를 채워, 4MC 완전체를 완성할지 궁금증이 고조됐던 상황이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의 선택은 유세윤이었다. '뼈그맨' 유세윤은 지난 2011년 '라디오스타' MC 자리를 지켰던 ‘라스 MC 경험자이기도 하다. 김국진, 김구라와 호흡을 맞춰봤고, 안영미와는 KBS 19기 공채라는 공통분모가 있다. 유세윤의 합류로 '라디오스타' 만의 'B급 감성'과 MC진의 티키타카 케미가 더 강력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일찌감치 유세윤의 합류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8년 만에 돌아온 유세윤은 안영미와 함께 ‘컴백 스페셜’ 무대를 꾸미며 MC 복귀 신고식을 치른다. 유세윤은 특유의 애드리브로 무대를 꾸미며 “8년 만에 뵙습니다. 8년 동안 많이 그리웠습니다”라고 시청자들에게 인사한다.

본격적으로 MC 자리에 앉은 유세윤은 ‘라디오스타’ MC 제안이 왔을 때 결심을 굳힌 계기가 사춘기 아들이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유세윤의 ‘라디오스타’ MC 복귀를 축하하기 위해 ‘축하 사절단’이 뜬다. KBS 공채 7기(김국진, 유재석, 김용만)와 함께 황금 기수로 꼽히는 KBS 공채 19기 4인 장동민, 강유미, 황현희, 정철규(블랑카) 4인이 그 주인공이다. ‘전설의 19기’ 4인은 유세윤의 합류로 완전체가 된 ‘라디오스타’ MC 4인과 함께 추억 소환과 웃음이 폭발하는 ‘개그계의 전설 19기’ 특집을 완성한다고 해 기대감을 자아낸다.

지난 1월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격, 진행 실력과 입담을 인정받아 시청자들의 ‘차기 MC 픽’으로 관심 받았던 장동민은 절친인 유세윤의 MC 복귀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고백할 예정이다.

한편 유세윤의 합류로 완성된 ‘라디오스타’ 완전체 4MC와 개그계 전설의 19기 4인과 함께하는 ‘올 개(그맨)’ 특집은 오는 31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