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사진=방송화면캡처)

신성(사진=방송화면캡처)


가수 신성이 여유 가득한 MC 활약을 보였다.

신성은 28일 오전 8시 30분 방송된 TV조선 ‘엄마의 봄날’에 출연했다.

이날 신성은 신인선과 함께 MC로 출연, 어촌의 어르신들을 직접 만나 일손을 돕는가하면 진솔한 토크로 활기찬 아침을 열었다.

또한 신성은 달달한 ‘가습기 보이스’를 자랑하며 힐링을 전하는 것은 물론 매 순간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에 훈훈함도 선사했다.

특히 신인선과 찰떡 케미를 자랑한 신성은 솔직담백한 입담으로 어르신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으며 긍정적인 에너지도 전했다.

앞으로도 신성은 음악방송과 예능을 통해 만능 엔터테이너 면모를 뽐낼 예정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