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익 감독 새 영화 '자산어보'
창대 역 연기한 변요한
아이유 변요한

아이유 변요한

배우 변요한이 '자산어보' 홍보 요정으로 거듭났다.

변요한은 최근 가수 아이유의 유튜브 채널 '아이유의 팔레트'에 출연해 입담과 함께 노래 실력을 뽐낸 바 있다.

23일 진행된 인터뷰에서 변요한은 "영화 홍보를 해야 했는데 회사에서 아이디어를 줬다. '아이유의 팔레트'와 잘 맞는 것 같다는 거다. 아이유 팀에서도 좋게 초대를 해 주셔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일을 계기로 홍보요정으로 발돋움 한 것 같다"면서 "사실 저는 부끄러움이 있어서 모르는 분들과 작품 얘기를 하고 대화하는게 생소하다. 더 힘을 내서 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변요한은 독립영화로 시작해 드라마 '미생', '육룡이 나르샤', '미스터 선샤인', 영화 '소셜포비아',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까지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다양한 얼굴을 드러냈다. 그런 그가 4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했다.

'자산어보'는 흑산으로 유배된 후 책보다 바다가 궁금해진 학자 정약전(설경구)과 바다를 떠나 출셋길에 오르고 싶은 청년 어부 창대(변요한)가 자산어보를 집필하며 벗이 되는 이야기다.

이 영화는 이 감독의 전작 '동주'에 이어 흑백으로 표현된 작품이다. 조선시대의 색채는 덜어내고, 담백하게 흑백으로 담아 인물의 감정, 표정을 정직하게 그려내며 한 폭의 수묵화 같은 영상으로 깊은 몰입감을 전한다.

변요한은 흑산도 토박이 청년 창대 역을 연기했다. 그는 전라도 사투리, 생선 손질, 수영 등을 연습해 완벽한 흑산도 섬 청년의 모습으로 분했다. 변요한이 출연하는 '자산어보'는 오는 3월 31일 개봉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