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장동민(사진=JTBC)

아는 형님 장동민(사진=JTBC)


코미디언 장동민이 배우 김수미에게 사랑받는 비결을 공개했다.

13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예능 만렙' 코미디언 김대희, 장동민, 유상무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녹화 초반부터 '하이 텐션'의 개그로 큰 웃음을 안겼다. 장동민은 ‘국민 엄마’ 배우 김수미에게 사랑받는 비결을 공개했다. 형님들이 "김수미가 최애 아들로 장동민을 뽑았다"라고 운을 띄우자, 장동민은 막힘없이 본인만의 ‘김수미 사용 설명서’를 설명했다. 이어 장동민은 “하지만 이 방법을 잘못 사용하면 큰일난다"라며 김수미 앞에서 진땀을 흘렸던 한 후배 코미디언의 에피소드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장동민은 진기명기한 손기술을 공개하는 등 다채로운 개인기로 녹화 내내 시선을 집중시켰다.

유상무는 김대희에 대해서 ‘친하다고 생각한 사람 중 유일하게 결혼식에 안 온 사람'이라고 폭로했다. 당황한 김대희는 "유상무에게 의문의 축의금(?) 봉투를 전달했다"라고 항변했다. 하지만 유상무는 지치지 않고 “코미디언 홍인규가 김대희를 ‘10대희’라고 부른다"라며 그 이유에 대해 궁금증을 안겼다.

'유잼 보증' 코미디언 김대희, 장동민, 유상무의 활약상은 13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