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지난 9일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발표
국내 주요 음원 차트 최상위권 진입
임영웅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임영웅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명불허전 '임영웅 파워'다. 임영웅이 신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로 인기몰이를 시작했다.

임영웅의 새 싱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지난 9일 오후 발매 이후 지니, 벅스 등 국내 주요 실시간 음원 차트 최상위권에 진입했다.

특히 10일 오전 7시 기준 지니 실시간 차트 1위, 바이브 국내 급상승 차트 1위에 올랐으며 벅스 2위, 멜론 최신 24Hits 차트 2위에 안착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뮤직비디오는 공개 1시간 만에 조회수 23만 뷰를 돌파, 10일 오전 기준 100만 뷰를 넘어섰다. 이밖에도 음원 발매와 함께 온라인 음원 사이트 실시간 댓글 및 '좋아요'가 빠른 속도로 치솟는 등 임영웅은 최정상급 아이돌의 인기와 파급력을 증명했다.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는 오랜 시간 곁을 지켜준 사람에 대한 사랑의 마음을 담담하게 담아낸 곡으로 '트로트 레전드' 설운도가 임영웅에게 특별히 선물한 자작곡이다. 설운도는 "작곡 단계부터 오직 임영웅만을 생각하며 만든 곡이다. 이 곡은 임영웅만이 소화할 수 있다"고 말해 발매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트로트 곡으로는 이례적으로 월간 윤종신, 에이미 와인하우스, 에드 시런 등의 마스터링을 담당했던 영국 '메트로폴리스 스튜디오(Metropolis Studio)'의 세계적인 엔지니어 스튜어트 호크 (Stuart Hawkes)가 마스터링을 맡아 더욱 풍성한 고품격 사운드를 완성했다.
임영웅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임영웅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사진=뉴에라프로젝트 제공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진(眞)을 차지한 이후 임영웅은 계속해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탄탄한 팬덤 화력과 함께 폭넓은 대중성까지 확보하고 있는 그는 방송가는 물론, 광고계에서도 쏟아지는 러브콜을 받았다. 임영웅을 향한 폭발적인 관심과 인기는 그가 광고 모델을 맡은 일부 브랜드들의 매출 증대 견인차 역할까지 톡톡히 해냈다.

특히 주목해야할 점은 경연프로그램 참가자들에겐 숙제와도 같은 '내 곡 히트시키기'까지 해냈다는 것이다. 임영웅은 '미스터트롯' 종영 후 진 특전곡 '이젠 나만 믿어요'와 자동차 CF 삽입곡으로 인기를 끈 '히어로(HERO)'를 발표해 음원 차트를 강타했다. 여기에 이번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로도 또 한 번 롱런을 예고하고 있다. 트로트 차트를 넘어 전체 음원 차트에서 호성적을 거두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임영웅은 다양한 무대를 통해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선보이며 팬들과 꾸준한 소통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