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여자친구 사칭 계정에 "어처구니 없어"
남태현 "내 여자친구라고? 난 솔로"…사칭 계정에 분노

사진=남태현 인스타그램

사진=남태현 인스타그램

가수 남태현이 자신의 여자친구라고 사칭하는 누군가의 메시지에 분노했다.

남태현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능형 안티인지 뭔지 모르겠지만 제 지인들께 이런 메시지를 보내는 계정들이 있다. 어처구니가 없고 화가 난다. 다시 한 번 있지도 않은 사실 (여러가지 방면으로) 퍼트리면 저도 가만 안 있다"며 경고했다. 또한 "그리고 아이디 뽕짝이 뭐냐. 내 스타일 아니다"며 " 나 솔로다. 솔로 만세"라고 글을 덧붙였다.

함께 공개한 사진은 남태현의 지인이 받은 메시지 캡처 내용이다. 해당 메시지의 발신자는 자신에 대해 "태현이와 2년째 인스타로 연락을 해온 사이"라고 소개한다. 또한 "저는 여러 가지 문제로 태현이와 사귀는 것과 마찬가지로 연락해왔다. 최근에 사이가 안 좋아지긴 했지만 그렇다고 관계 정리가 된 것도 아니다. 쭉 연락해온지 2년째 돼가는데 너무 힘들고 괴롭다"며 괴로움을 토로한다. 하지만 해당 내용은 모두 거짓으로 남태현은 여자친구를 사칭하는 메시지에 어처구니 없어 했다.

남태현은 지난 9월 'Rock Star'를 발매했으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