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주인님 (사진=3차 티저 캡처)

오! 주인님 (사진=3차 티저 캡처)


‘오! 주인님’ 이민기, 나나의 본격 부동산 로맨스가 시작된다.

3월 24일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이 첫 방송된다. ‘오! 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의 심장 밀착 반전 로맨스이다. 이민기와 나나. 앙큼 발랄 고양이 느낌의 ‘그림체 커플’이 비주얼 폭발 케미를 예고하며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3월 5일 ‘오! 주인님’ 3차 티저가 공개됐다. 티저 및 포스터, 촬영 스틸 등 지금껏 공개된 ‘오! 주인님’ 모든 콘텐츠 속 이민기와 나나의 이미지를 180도 뒤집을 만큼 반전 그 자체. 그래서 더 재미있고, 더 궁금한 30초라는 반응이다.

‘오! 주인님’ 3차 티저는 극 중 한류 로코퀸 나나와 탑 오브 더 탑 드라마 작가 이민기의 모습을 교차로 보여준다. 인상적인 것은 두 사람의 반전 매력. 로코퀸답게 촤라락 예쁜 의상을 입고 털털한 웃음을 짓는 나나, “이건 쓰레기야! 태워버려!”라고 외치며 까칠 끝판왕의 모습을 보여준 이민기. 이렇게 다른 두 사람이 어떤 관계로 엮이게 될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어 화면에는 적수, 복수, 재앙, 협력 등 흔한 로코에서는 볼 수 없는 단어들이 등장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리고 3차 티저 말미, 드디어 두 사람의 관계가 공개된다. 자존심 세고 까칠한 이민기가 세입자, 반전 로코퀸 나나가 집주인인 것.

눈빛과 미소로 은근히 이민기를 조련하는 나나, 결국 “주인님! 주인님! 주인님!”을 연달아 외치는 이민기. 마주 앉은 두 사람 위로 ‘본격 부동산 로맨스’라는 자막이 등장하며 ‘오! 주인님’ 3차 티저는 마무리된다.

‘오! 주인님’ 3차 티저를 통해 처음으로 극 중 이민기와 나나의 관계가 직접적으로 공개됐다. 이와 함께 이민기, 나나의 반전 매력 역시 시선을 강탈했다.

깨방정 분노를 시전 하고, 노출까지 감행한 까칠 댕댕이 이민기. 에너지 폭발 절규와 킥복싱 등 털털한 로코퀸 나나. 그림처럼 예쁘기만 할 것 같았던 두 사람이 티격태격 케미스트리까지 예고했다. 까도 까도 양파처럼 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로맨스 ‘오! 주인님’ 첫 방송이 기대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