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지수 저격 의혹에 해명
"특정한 저격 아니라 학폭 논란 자체에 대한 언급"
송하예 /사진=한경DB

송하예 /사진=한경DB

가수 송하예가 배우 지수 저격 의혹에 해명했다.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4일 “송하예가 어렸을 때 학폭(학교 폭력) 피해를 받은 적이 있었다”며 “특정인을 저격한 것이 아닌 최근 불거진 학폭 논란 자체에 대한 언급이었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앞서 송하예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드디어 인정. 학폭 진짜 최악이었음. 사필귀정(피해자 동창회각)”이라는 문구를 남겼다. 공교롭게도 이날 지수가 학교폭력 논란에 대해 시인하고 사과문을 남겼기에 일각에서는 송하예가 지수를 저격한 것이라는 의혹이 일었다.

지수는 지난 2일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이후 4일 “과거 저지른 비행에 대해 어떤 변명의 여지도 없다. 용서 받을 수 없는 행동들이었다”며 자필 사과문으로 사과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