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빅뱅 지드래곤 열애설
소속사 "개인적인 사생활, 확인 불가"

제니, 지드래곤 열애설 후 일주일 만에 SNS 업데이트
/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제니가 지드래곤과 열애설 후 처음으로 SNS를 업데이트해 눈길을 끈다.

제니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블랙핑크 멤버로 함께 활동하고 있는 로제의 솔로 데뷔 티저 포스터를 게재했다. 지난 24일 선배 가수 지드래곤과 열애설이 불거진 후 첫 SNS 업데이트다.

제니는 로제의 인스타그램 주소와 함께 티저 포스터를 올리면서 같은 팀 멤버의 솔로 활동을 응원했다.
/사진=로제 솔로 티저

/사진=로제 솔로 티저

지드래곤과 제니의 열애설은 지난 24일 불거졌다. 제니가 지드래곤의 한남동 집을 오가는 모습을 포착한 사진과 함께 지드래곤이 제니를 응원하기 위해 촬영장을 방문했다는 목격담도 전했다.

뿐만 아니라 제니, 지드래곤이 두 사람의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에서 공개적인 비밀커플이라는 주장도 제기됐다. 블랙핑크 매니저가 직접 스케줄을 마친 후 지드래곤의 집으로 제니를 데려다줬다는 것. 또한 지드래곤의 매니저가 제니를 데릴러 왔다고.

지드래곤은 1998년생, 제니는 1996년생이다. 제니가 16세였던 2012년 , 지드래곤의 솔로 앨범 '원 오브 어 카인드' 수록곡 '그 XX' 여주인공으로 출연하면서 두 사람의 공식적인 인연은 시작됐다. 데뷔 초 제니는 "여자 지드래곤이라는 타이틀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잘 이어나가겠다"면서 지드래곤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낸 바 있다.

2019년 엑소 카이와 열애 사실을 인정했던 제니가 지드래곤과 열애설이 불거지면서 큰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지드래곤 역시 앞서 일본 모델 미즈하라 키코,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 등과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모두 공개적으로 인정하지 않았다.

한편 제니, 지드래곤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아티스트의 개인적인 사생활에 대해 회사가 확인해드리기 어렵다.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