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패치, 지드래곤·제니 열애설 보도
"연인 사이로 발전한 지 1년째"
지드래곤, 제니 /사진=한경DB

지드래곤, 제니 /사진=한경DB

그룹 빅뱅 지드래곤, 블랙핑크 제니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24일 디스패치는 "지드래곤과 제니가 소속사 선후배에서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현재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의 데이트 장소는 주로 한남동에 위치한 지디의 집이었다고. 디스패치는 제니가 지디 빌라에 자신의 YG 카니발 차량을 등록해 별도의 인증 절차 없이 정문을 통과해 전용 주차장으로 들어갔다고 전했다.

또 지디가 블랙핑크 정규앨범 뮤직비디오 촬영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했으며, 제니는 지난달 블랙핑크 온라인 콘서트가 개최된 날, 지디의 집에서 나와 공연장으로 출발했다고 했다.

더불어 두 사람의 측근의 말을 빌려 YG에서도 꽤 많은 사람들이 지드래곤, 제니의 관계를 눈치채고 있다며 "제니 어머니도 지디와 교제를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