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삼광빌라! (사진=방송캡처)

오! 삼광빌라! (사진=방송캡처)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장준아 역을 맡아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완벽한 연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동하가 ‘로미오와 줄리엣’ 버금가는 로맨스를 보이고 있다.

극 중 이해든(보나 분)과의 연애로 ‘족보 브레이커’에 등극한 장준아(동하 분)는 이순정(전인화 분), 김정원(황신혜 분)의 반대에 부딪히면서 또 한 번 로맨스에 빨간 불이 켜졌다. 이에 준아는 정원에게 해든을 만나고 좋아하게 된 이후 달라진 자신의 이야기를 진지하게 털어놓으며 해든을 향한 진심 어린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따스하고 듬직한 말들로 해든을 달래는 등 평소 유쾌 발랄하던 준아의 또 다른 면모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그런 가운데 해든을 보는 애틋한 눈빛에 이어 해든과 함께 눈물 없이는 볼 수 없는 절절한 장면들을 연출하며 웃음을 선사해 방송에 재미를 더했다.

이렇듯 유머러스한 모습부터 진지한 면까지 자유자재로 오가는 완급조절 열연으로 극을 한층 풍성하게 만들고 있는 동하가 남은 방송에서는 또 어떤 다채로운 매력들을 뿜어낼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동하가 과연 로맨스를 지켜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는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는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