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뭐래도'(사진=방송 화면 캡처)

'누가 뭐래도'(사진=방송 화면 캡처)


정민아가 유산끼를 보였다.

2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누가 뭐래도'에서는 신아리(정민아 분)가 과로로 쓰러지자, 나준수(정헌 분)가 아버지 나승진(김승욱 분)과 엄선한(이슬아 분)에게 화를 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아리가 쓰러졌다는 소식을 들은 나준수는 신아리가 저혈압 쇼크에 유산끼까지 있다는 소식을 듣고 화를 냈다.

엄선한을 본 나준수는 "임산부한테 왜 그렇게 무리하게 일을 시켜. 매일 잠 못자고 일하니까 이렇게 된거 아니야. 아리가 그만둔다고 했다면서 근데 왜 아직까지 작가를 안 구한건데?"라고 화를 냈다.

이에 엄선한은 "안 구한게 아니라 마땅한 사람이 없어서 그런거다. 준수 씨 왜 나한테 화를 내?"라며 당황해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