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이 뜨는 강' 오아린, 대본 인증샷 공개
'황후의 품격' 아가 맞아? 귀신골 실세 '월이' 등장
지수와 특별한 호흡 예고…"오아린, 기대해 달라"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달이 뜨는 강' 오아린이 한도초과 귀여움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22일 소속사 싸이더스HQ는 오아린의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아린은 카메라를 향해 밝은 표정으로 인사하는가 하면 극중 등장하는 강아지를 안고 포즈를 취해 귀여움을 배가 시키고 있다.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오아린은 2019년 종영한 SBS '황후의 품격'에서 아리공주로 출연, 귀엽고 깜찍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2년 만에 훌쩍 자란 모습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변치 않은 사랑스러움과 귀여움으로 다시 한번 극의 보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달이 뜨는 강' 오아린/사진=싸이더스HQ

지난 16일 방송된 '달이 뜨는 강'에서 오아린은 귀신골 월이로 첫 등장, 똑 부러지는 말투와 귀여움으로 짧은 등장이었지만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온달(지수 분)을 짝사랑하는 것으로 예고돼 특별한 호흡을 기대케 한다.

'달이 뜨는 강'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