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성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진해성 (사진=포켓돌스튜디오)



'트롯전국체전' 우승자 진해성에 대한 학교 폭력 가해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사실 무근"이라고 전했다.

소속사 KDH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공식 입장을 통해 "최근 온라인상에 올라온 게시글과 관련해, 본인과 동창 및 지인들에게 확인해본 결과 해당글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게시글 작성자의 신원을 파악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이번 허위 글로 인해 진해성과 가족 분들께 큰 상처가 될 수 있으니 부디 무분별한 허위, 추측성 글과 보도 등을 삼가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또한 향후 악의적인 목적으로 허위 사실을 게재, 유포한 이들에게는 소속사 차원에서 강경 대응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강조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