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박주현(사진=방송화면 캡처)

놀라운 토요일 박주현(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박주현이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 남다른 예능감을 펼쳤다.

박주현은 지난 20일 오후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이하 ‘놀라운 토요일’)에 이승기와 함께 출연했다.

이날 교복을 연상케 하는 의상을 입고 상큼하게 등장한 박주현은 드라마 '마우스'에 함께 출연한 피오와 친근한 케미를 펼치며 웃음을 자아냈다. 피오의 팁을 받고자 방송 전 전화를 했다는 박주현은 “(피오 오빠가) 밥그릇은 자기가 챙기라고 하더라”고 폭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노래 받아쓰기가 시작되자 박주현은 팩폭러의 면모를 드러내며 폭소를 자아냈다. 박주현은 자신의 말을 100% 확신하는 이승기에 “그게 뭐요?” “오빠는 다 100%래”라며 돌직구를 날려 패널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이에 이승기가 "너희 둘(박주현, 피오)이 드라마 찍는 거야? (나랑) 같은 드라마 찍는 거잖아"라며 서러움을 드러냈고, 둘의 티키타카 케미가 폭발하며 웃음을 더했다.

도플갱어 퀴즈에서는 계속된 실패에도 포기하지 않고 퀴즈에 참여하며 간식을 먹는 것에 성공, 무엇이든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방송 말미에 박주현은 “파스타를 먹어서 기분이 좋고 스피드 있게 먹고 타타타타타 타! 집 가게”라며 파스타로 센스 있는 삼행시를 선보여 패널들을 모두 감탄케 했다.

박주현은 방송 내내 패널들의 장난을 너스레로 맞받아치면서 예능적인 재미를 안겼다. 또 해맑은 미소와 진심으로 프로그램을 즐기는 그의 모습은 보는 이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한편 박주현이 출연하는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퍼센트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본격 인간헌터 추적극으로, 오는 3월3일 밤 10시30분에 첫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