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두스2 하도권(사진=방송화면 캡처)

펜트하두스2 하도권(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하도권이 능글미 넘치는 마두기로 돌아왔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에서는 마두기(하도권)가 무거운 분위기를 환기시키며 극의 재미를 안겼다.

하도권은 극 중 속내를 알 수 없는 기회주의자로 활약, 청아예고 성악선생님에서 예술부장으로 진급하며 더욱 뻔뻔해진 강약약강의 표본 마두기 역을 맡았다.

이날 마두기는 헤라펠리스(이하 헤펠) 아이들의 서울대 입시 준비에 본격적으로 나서며 예술 부장으로서 위엄을 내세웠다. 그는 헤펠 아이들에게 “쓸데없는 걱정 말고, 니들은 내가 시키는 대로만 하면 돼”라며 예술부장의 카리스마를 내뿜었다.

또 그는 천서진(김소연)과 주단태(엄기준)의 약혼식에서 아름다운 선율이 인상적인 노래를 부르며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특히, 이 장면에서 미워할 수 없는 밉상 마두기의 매력 포인트를 살린 하도권의 한층 더 익살맞아진 표정과 행동은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내기 충분했다.

하도권은 ‘펜트하우스 시즌1’에 이어 시즌2에 연이어 출연하며 빼려야 뺄 수 없는 신스틸러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번 시즌에서도 드라마의 분위기 메이커로 극의 풍성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하도권이 출연하는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2’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