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곡 '갓 댐'…"행복한 척해야만 하는 감정 담아"
'솔로 데뷔' 아이엠 "몬스타엑스와 정반대 색…날 표현한 음악"

"몬스타엑스의 색깔과는 정반대의 음악입니다.

직접 작업하다 보니 어딘가 모르게 저만의 색이 묻어난 것 같아요.

"
보이그룹 몬스타엑스 래퍼 아이엠이 데뷔 6년 만의 첫 솔로 앨범 'DUALITY(이중성)'를 내놓는다.

그는 발매일인 19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앨범의 전체적인 구성과 준비를 시작한 지 약 2년 정도 됐다"며 "오랜 시간 준비한 끝에 정식 음원으로 들려 드릴 수 있게 돼 감회가 새롭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가 직접 모든 곡을 단독 작사하고 작곡과 편곡에도 참여한 만큼, 트랙 전반에 '솔로 아티스트' 아이엠의 정체성이 가득 배어 있다.

앨범명처럼 아이엠 내면에 자리한 이중성에 관해 이야기했다.

'솔로 데뷔' 아이엠 "몬스타엑스와 정반대 색…날 표현한 음악"

타이틀곡 '갓 댐'(God Damn)은 아이엠 특유의 중저음 래핑이 돋보이는 힙합 장르 곡이다.

방황하는 와중에도 희망을 찾는 감성적인 가사가 특징이다.

최근 공개된 뮤직비디오 예고 영상에는 등이 점멸하는 방 안에 홀로 남아 고통스러운 듯 머리를 감싸 쥐거나 침대에서 뒤척거리는 아이엠의 모습이 그려졌다.

아이엠은 이 곡을 두고 "나를 가장 잘 표현하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행복하지 않으면서도 행복하다고 말할 수밖에 없는, 나에게 거짓말을 할 수밖에 없는 감정을 녹였어요.

앨범으로 표현하고자 한 '반전'의 분위기를 전달하기에 충분한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
이 밖에도 감정의 기복을 주제로 한 '하울링', 과거에 얽매이지 않고 지워버리자고 말하는 '번'(Burn), 순간순간 찾아오는 행복함이 마지막이 될 수도 있다고 얘기하는 '해피 투 다이'(Happy to die), 나를 사랑했던 당신에게 보내는 한 편의 시 '시든 꽃(Flower-ed)' 등 총 다섯 곡을 수록했다.

'솔로 데뷔' 아이엠 "몬스타엑스와 정반대 색…날 표현한 음악"

아이엠은 몬스타엑스 앨범에서도 전곡 랩 메이킹에 참여하고 '어디서 뭐해', '샴페인', 'U R', '존' 등 여러 자작곡을 수록한 바 있다.

멤버들은 그의 신곡을 함께 따라 부르거나 모니터링을 해주는 등 여러 방식으로 솔로 데뷔를 격려했다.

형원은 뮤직비디오 촬영 날에 커피차를 선물하며 돈독함을 보였다.

아이엠 역시 솔로 활동이 끝난 뒤 목표로 "우선 몬스타엑스 멤버로서 열심히 활동하는 것"을 꼽으며 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한 해 예상치 못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들을 직접 대면하지 못해서 아쉬움이 큽니다.

올해 코로나19 상황이 나아지면 몬베베(팬덤 이름)들과 함께 공연도 하고 싶고, 직접 손도 잡아주고 싶어요.

"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