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2021 골든글로브 기획전'

제78회 골든글로브 후보에 오른 화제작을 미리 만나보는 기획전이 열린다.

골든글로브 후보작 다시 보고 미리 보자

CGV는 20일부터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앞두고 후보에 오른 화제작 8편을 상영하는 '2021 골든글로브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엠마', '온워드: 단 하루의 기적', '트라이얼 오브 더 시카고7', '힐빌리의 노래', '맹크', '더 프롬' 등 지난해 넷플릭스와 극장에서 선보인 작품들 외에 '더 파더'와 '프라미싱 영 우먼'을 처음으로 상영한다.

다음 달 개봉 예정인 '더 파더'는 완벽하다고 믿었던 일상을 보내던 노인 앤서니의 기억에 혼란이 찾아오고 완전했던 그의 세상을 의심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앤서니 홉킨스와 올리비아 콜맨의 연기 호흡으로 기대를 받는 이 영화는 작품상, 각본상, 남우주연상, 여우조연상 등 주요 부문 후보에 올라 있다.

오는 24일 개봉하는 '프라미싱 영 우먼'은 캐리 멀리건이 주연한 복수 스릴러다.

7년 전 비극적인 사건을 당한 친구를 위해 완벽하고 치밀한 복수를 실행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여우주연상을 비롯해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후보에 올랐다.

제78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오는 28일(한국시간 3월 1일 오전) 열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