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목소리가 보여8'(사진=방송 화면 캡처)

'너의 목소리가 보여8'(사진=방송 화면 캡처)


'너목보8' 하동균과 김필이 미스터리 싱어 색출에 실패했다.

19일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8'에는 하동균과 김필이 출연해 최종 추리에 실패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동균과 김필은 최종적으로 6번 미스터리 싱어를 선택했다. 6번은 '제천 아리아나 그란데'로 샌디에고에서 살다가 2년 전에 한국에 온 인물이였다.

한편 5번은 2006년에 데뷔했던 하찌와 TJ 멤버 조태준이었다. 김필은 "하찌와 TJ 음악을 너무 좋아해서 듣기만 많이 듣고 뵌 적이 없어서 못 알아 봤다"고 아쉬워했다.

조태준은 "저희 딸들이 제 음악이 나오면 되게 좋아한다. TV에 나오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너목보'를 통해 TV에 나와서 딸들과 좋은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음치 목수를 선택한 하동균은 "'너목보'에 두 번째로 나왔는데 두 번 다 실력자 추리에 실패했다. 다음에는 정말 잘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