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렌즈 (사진=채널A)

프렌즈 (사진=채널A)


17일 채널A ‘하트시그널’ 제작진이 청춘 남녀들의 우정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리얼·청춘·일기 ‘프렌즈’를 선보인다. ‘프렌즈’의 주인공은 비드라마 화제성 1위를 10주간 차지하는 등 대한민국에 썸 열풍을 일으켰던 ‘하트시그널’ 시즌2와 시즌3의 입주자들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던 ‘썸남썸녀’들이 다시 만나면서 시작되는 새로운 ‘하시 유니버스’ 스토리가 대공개된다.

‘하트시그널’에서 남녀 간의 무한 썸 이야기가 그려졌다면, ‘프렌즈’에서는 우정과 사랑이 공존하는 ‘프렌썸’ 이야기가 그려진다. 또 한의사, 정비사, 스타트업 CEO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출연자들의 일상을 통해 요즘 청춘들에게 ‘찐공감’을 불러일으킬 리얼한 현생과 라이프스타일을 들여다 볼 예정이다.

출연자들은 ‘프렌즈’ 시그니처인 '친구 뽑기' 기계를 통해 하루를 함께 보낼 친구와 용돈을 랜덤으로 뽑게 된다. ‘하트시그널’ 모든 시즌 입주자 중, 과연 어떤 친구가 나올지는 복불복으로 진행되는 만큼 시즌을 넘나드는 반전 넘치고 흥미로운 만남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하시 유니버스’에는 뉴페이스도 등장할 것으로 예고되어 있다. 새롭게 소개되는 새친구는 다방면에서 매력적인 인물로, ‘하트시그널’ 친구들 사이에 새로운 설렘을 불러올 예정이다. 한번 쯤 만나보고 싶은 ‘친구 워너비’의 면모를 갖춘 새 친구가 ‘하트시그널’ 친구들과 우정만 이어나갈지(?) 아니면 새로운 썸기류를 몰고 올지도 관전 포인트다.

‘프렌즈’로 다시 돌아온 하트시그널 남녀들의 리얼 청춘일기는 2월 17일 수요일 밤 10시 30분 채널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