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사진= 카카오M)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사진= 카카오M)


카카오M이 연예계 대표 ‘뇌순녀’ 홍진경의 좌충우돌 폭소만발 공부 도전기를 담은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을 오는 22일 오전 10시 카카오TV에서 첫 공개한다고 밝혔다.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은 홍진경이 ‘공부에 한 맺힌’ 뇌순남녀 연예인들과 함께 중학교 교과과정을 배워가는 신개념 교육 예능이다.

모델부터 예능, 사업까지 두루 성공한 만능 엔터테이너지만 배움은 조금 부족했던 홍진경이 점점 난이도가 높아지는 딸 ‘라엘’의 교과 과정을 지켜보다 고민 끝에 준비한 콘텐츠다.

남몰래 과외를 받을 정도로 ‘배움에 목말랐던’ 홍진경이 자신처럼 자녀 교육에 고충이 많은 학부모, 쉽고 재미있게 공부하고 싶은 학생들을 위해 교육 관련 예능을 시작하는 것.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서는 홍진경을 비롯, 공부도 못했고 운도 안 따라줬다는 20년간 예능 유망주 남창희, 전공인 ‘연기예술’ 외에는 취약한 성균관대 출신 개그맨 황제성, 상식 천재 아빠 김구라 때문에 무식에 한이 맺힌 래퍼 그리가 출연해 정규 교육과정을 차근차근 배워 나갈 예정.

‘모름’을 부끄러워하지 않고 당당히 모른다고 외치는 이들의 예측불가 도전기가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뒤늦게 공부에 뜻을 품은 뇌순남녀들을 돕기 위해 초특급 강사진까지 나선다. 정재계 인사부터 ‘뇌섹’ 매력으로 유명한 연예인, 스타 강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인물들이 ‘국·영·수·사·과’ 등 정식 교과과정을 가르치는 일일 강사로 출연하는 것.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수학을, 정봉주 전 국회의원과 아나운서 출신 장성규는 영어를, 나경원 전 국회의원과 아나운서 출신 오상진은 국어를 맡아 일타 강사로 출연할 예정이다. 공부에 일가견이 있는 ‘공부 장인’들이 오로지 중등 교과과정만을 알기 쉽고 재미있게 설명할 계획이라 관심을 모으고 있다.

뇌순남녀 출연진들이 이번에는 과연 공부의 한을 풀 수 있을지, 도리어 공부한다고 나섰다가 ‘사서 고통받는’ 인고의 시간을 보내게 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은 오늘(17일) 프롤로그 영상을 카카오TV와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해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수트 차림으로 고상하게 등장한 홍진경은 배움에 대한 강렬한 열망을 토로하면서도, 대화를 이어갈수록 자꾸만 모자란 상식을 드러내 폭소를 일으켰다.

딸에게 부끄럽지 않은 엄마가 되기 위해 지난 2년간 과외를 받아온 사실을 밝혀 주변을 깜짝 놀라게 한 홍진경은 수학 실력 테스트 결과 100점 만점에 18점이라는 충격적인 점수를 받기도 해, 그와 과외 선생님 모두 패닉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프롤로그 영상부터 예측 불가의 ‘웃픈’ 재미를 선사한 홍진경이 '공부왕찐천재 홍진경'를 통해 지식과 상식을 한층 업그레이드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홍진경은 “공부의 시기를 놓쳤던 이들과 함께 배우고 익히며 뭐 하나라도 얻어가는 배꼽 빠지는 웃기는 콘텐츠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는 22일 오전 10시 첫 공개되는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은 매주 월요일 오전 10시 카카오TV에서 단독 선공개되며, 일주일 뒤에는 유튜브 채널에서도 만날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