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메이드 입소문 탄 '나의 별에게'
영화로 재탄생, 넷플릭스 상영 확정
한국형 BL 드라마, 글로벌 신드롬 일으키나
/사진=웹 드라마 '나의 별에게' 포스터

/사진=웹 드라마 '나의 별에게' 포스터

웰메이드 BL(boys love) 드라마라고 입소문을 탄 '나의 별에게'를 넷플릭스에서 볼 수 있게 됐다.

17일 한경닷컴 취재 결과 '나의 별에게'는 최근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영화화 작업을 확정지었다. 영화로 만들어진 '나의 별에게'는 세계 최대 동영상 스트리밍 플랫폼 넷플릭스 공개도 결정되면서 한국형 BL 드라마가 글로벌 시장에서 어떤 평가를 받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나의 별에게'는 정상의 궤도를 이탈해버린 배우 강서준(손우현 분)과 궤도를 벗어나고 싶지 않은 셰프 한지우(김강민 분)의 단짠단짠 사랑이야기를 강렬하게 그리는 작품. 우연히 동거를 시작한 두 남자가 사랑에 빠지는 순간을 로맨틱하게 담아냈다는 평이다.

특히 손우현, 김강민 뿐 아니라 뉴키드 진권 등 출연진들의 비주얼과 탄탄한 서사로 입소문을 타면서 네이버 시리즈온에서 드라마 '철인왕후'와 1~2위를 앞다퉈 경쟁하며 주간 차트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일본 라쿠텐 TV에서 전체 1위를 차지하는 등 인기를 모았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