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母, 1월 23일 해외 체류 중 별세
발인 오는 12일
가수 씨엘(CL) /사진=한경DB

가수 씨엘(CL) /사진=한경DB

가수 씨엘(CL)이 모친상을 당했다.

팀베리체리 측은 10일 "씨엘 양의 모친 홍유라 님께서 지난 1월 23일 향년 53세로 해외 체류 중 심장마비로 별세했다"고 밝혔다.

이어 "장례식은 2월 10일부터 3일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12일"이라며 "코로나19가 심각한 상황이라 가족, 친지들과 조용히 장례를 치를 예정이다"고 전했다.

끝으로 "CL 양에게도 위로와 격려 부탁드린다"고 당부하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 다음은 씨엘(CL)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팀베리체리입니다.

CL(이채린) 양의 모친 홍유라님께서 지난 1월 23일 향년 53세, 해외 체류 중 심장마비로 별세하셨습니다.

장례식은 2월 10일부터 3일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12일입니다.

코로나19가 심각한 상황이라 가족, 친지들과 조용히 장례를 치를 예정입니다.

CL 양에게도 위로와 격려 부탁드립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감사합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