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정가네 목장' 옹성우 캐스팅
정석용·이상희 등 충무로 블루칩과 호흡
옹성우 캐스팅 / 사진 = 한경DB

옹성우 캐스팅 / 사진 = 한경DB

영화 '정가네 목장'(가제)이 신뢰감을 주는 배우들의 출연으로 눈길을 끈다.

최근 배우 캐스팅이 완료된 '정가네 목장'(감독 김지현,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제작 용필름)은 30년간 말 한마디 섞지 않고 소를 키우며 살아가는 남보다 못한 형제의 남다른 이야기를 그린다.

앞서 공개한 캐릭터 비주얼을 통해 횡산군 한우 농가에 살고 있는 무뚝뚝한 형 만수 역의 류승룡과 철이 없는 동생 병수 역의 박해준 캐스팅 소식을 전하며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여기에 정석용, 이상희, 전석호, 옹성우까지 충무로 블루칩과 연기 베테랑이 대거 참여해 막강한 배우 라인업을 구축했다. 이에 '정가네 목장'이 선보일 연기 앙상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먼저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경우의 수'에서 안정적인 호연을 펼치며 무한한 가능성을 입증한 옹성우는 '정가네 목장'의 정훈 역을 맡았다. 그는 횡산군에 새로 온 수의사 정훈으로 분해 다채로운 면모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왕의 남자', '부산행' 등의 영화와 '육룡이 나르샤', '시그널', '아스달 연대기' 등의 드라마에서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배우 정석용은 횡산군 주민 대표이자 만수-병수 형제의 오랜 친구인 이장 역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그런가 하면 독립영화계에서 갈고 닦은 연기력을 기반으로 영화 '아이 캔 스피크', '미성년', 드라마 '라이프', '봄밤', '검사내전' 등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배우 이상희가 형제의 동생 경은으로 분해 기대감을 더한다.

'미생', '미쓰백', '걸캅스', '하이에나', '킹덤' 시리즈 등 다수의 작품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들을 자신만의 색깔로 훌륭하게 표현해낸 배우 전석호는 횡산군으로 파견 나온 공무원 ‘백팀장’ 역을 맡아 스토리의 긴장감을 높일 예정이다.

이렇듯 내로라하는 배우들의 완벽한 하모니를 예고한 '정가네 목장'은 '뷰티 인사이드', '아가씨', '럭키', '독전', '콜' 등의 작품을 제작한 용필름의 신작이다. 현재 촬영을 진행 중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