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 함께'로 쌍천만 신화를 쓴 김용화 감독이 선보이는 SF 영화 '더 문'(가제)에 설경구와 도경수, 김희애가 출연을 확정했다.

설경구·도경수·김희애…김용화 신작 '더 문' 캐스팅 확정

10일 제작사 블라드스튜디오에 따르면 '더 문'은 우주에 홀로 남겨진 남자와 필사적으로 그를 구하려는 지구의 또 다른 남자의 이야기다.

예상치 못한 사고로 우주에 고립된 남자는 도경수가, 그를 구하려는 남자는 설경구가 맡았고, 김희애는 사건의 키를 쥔 미국항공우주국(NASA) 우주정거장의 총괄 디렉터 문영을 연기한다.

캐스팅을 확정한 영화는 올해 상반기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설경구·도경수·김희애…김용화 신작 '더 문' 캐스팅 확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