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손현주의 간이역' 27일 첫 방송
'명예 역장'된 손현주, 전국 257개 간이역을 찾아서

MBC TV는 오는 27일 오후 9시 50분 새 예능 프로그램 '손현주의 간이역'을 첫 방송 한다고 8일 예고했다.

이 프로그램은 명예 역무원이 된 연예인들이 전국 257개의 간이역을 찾아다니며 사라질 위기에 놓인 이곳들의 소중함을 느끼게 해주는 콘셉트로 기획됐다.

멤버들은 전국 간이역의 각기 다른 매력은 물론, 간이역이 있는 지역의 맛과 문화, 주민들의 정겨움까지 담아낼 예정이다.

데뷔 30년 만에 처음으로 자신의 이름을 내건 예능에 도전하는 배우 손현주는 역장으로 변신한다.

개그맨 김준현, 배우 임지연은 크루로 합류해 역장을 든든하게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손현주와 절친한 배우들이 게스트로 출격할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제작진은 "지금까지 간이역을 배경으로 한 예능은 흔치 않았던 만큼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관심을 보내달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